사업계획서 자동작성 바로가기

HOME  /  비지니스예문  /  생활예문  /  편지/서한문

유료회원 11월 가을인사말(교장선생님 학부모 가정통신문인사말) (2023년) - 섬네일 1page
1/2
  • 1 page
  • 2 page

11월 가을인사말(교장선생님 학부모 가정통신문인사말) (2023년)

상품번호
YF-BIZ-150914
분량
2 page
조회
6,850 건
파일 포맷
한글 (hwp) Microsoft Word (doc) Adobe PDF (pdf)
이용등급
유료회원
후기 평가

0

0건의 후기보기
학부모에게 아이를 위해 기다림과 관용이 필요하다는 내용의 선생님의 11월 인사말 입니다.
  • 원하시는 파일 포맷을 선택해주세요.
  • 한글 (hwp)한글 (hwp)
  • Microsoft Word (doc)Microsoft Word (doc)
  • Adobe PDF (pdf)Adobe PDF (pdf)

TAG

#11월 인사말 #11월인사말
예스폼 2023년 세무달력 증정 이벤트

예스폼

본 문서의 미리보기 큰 이미지
유료회원이 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기다림과 관용
차가운 바람이 부는 아침입니다.
차창으로 불어 들어오는 차가운 바람을 느끼며 마음이 좀 더 가라앉는 것 같습니다.
이제는 가벼운 옷들을 옷장에 넣고 두꺼운 옷을 꺼내 입을 때가 된 것 같습니다.
울긋불긋 산은 물들어가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며 아이와 함께 길을 거닌다면 이보다 감사한 날이 있을까요.
올가을은 다른 해보다 짧은 것 같습니다.
우리는 우리의 의사전달이 명확하고 객관적이라고 믿습니다.
우리가 전달한 말과 메모나 문자와 같은 것은 사실 내 안의 있는 것이지요.
다른 사람의 입장에서 보면 약간은 애매하거나 갸우뚱하기 마련입니다.
의사불통 원인의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아이를 키우면서 생겨나는 갈등의 주원인이 소통불능이라는 문제점이라고 생각합니다.
같은 이야기 세 번 해야 그제야 고개를 끄덕이는 것을 보며 울화통이 터지지요.
내 아이 교육할 수 없는 이유가 여기 있습니다.
아이를 가르치면서 자칫 심한 말이 새어나올까, 너무 큰 꾸중을 하지는 않을까, 아이가 주눅이 들면 어쩌나는 복합적인 생각 때문이지요.
또한, 생각해보니 부모는 자녀에게 선행 학습을 시킨다는 명목으로 내 아이가 감당하기에 어려운 내용을 가르치면서 윽박지르지는 않는지 모르겠습니다.
(이하 생략)

받은 별점

0/ 5

0개 의 별점 0건의 리워드

2022년 예스폼 후기왕을 찾습니다!

예스폼에서 이용하신 서식에 후기를 남겨주세요.
리뷰를 가장 많이, 정성스럽게 작성해주신 분을 후기왕으로 선정합니다.
이용하신 서식을 함께 등록하면 당첨 확률 UP!

이벤트보기

가정통신문인사말[家政通信文人事말, greeting of school newsletter] 조회수 283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초중고에 걸쳐 학교에서는 학부모에게 알려야 할 사항이 있을 때 가정통신문이라는 형식을 통해 전달하게 된다.
가정통신문은 일반적인 서신의 형태와 같지만, 정보를 담고 있으므로 작성하는 사람이나 목적에 따라 다양한 방법과 형태가 있을 수 있다.

가정통신문을 작성할 때에는 간단한 인사를 전하고, 전하고자 하는 내용을 일목요연하게 작성하는데, 가정통신문에 기재하는 인사말을 말한다.
가정통신문 인사말을 작성할 때에는 공손하고 정중하게 예의와 격식을 갖추어 기재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가정통신문 인사말의 기본은 길이에 관계없이 상대방에게 호감을 주고, 상대를 배려하고 존중하는 마음이 담겨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서식사전 더보기

연관 추천서식

온라인문의 카톡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