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비지니스예문  /  생활예문  /  편지/서한문

유료회원 6월 여름인사말(독거노인봉사회장 회원 안부인사말) - 섬네일 1page
1/2
  • 1 page
  • 2 page

6월 여름인사말(독거노인봉사회장 회원 안부인사말)

상품번호
YF-BIZ-155992
분량
2 page
조회
954 건
파일 포맷
한글 (hwp) Microsoft Word (doc) Adobe PDF (pdf)
이용등급
유료회원
후기 평가

0

0건의 후기보기
나눌수록 관계가 더욱 공고해질 수 있음을 알아야 한다는 내용의 봉사회장이 보내는 6월 인사말입니다.
  • 원하시는 파일 포맷을 선택해주세요.
  • 한글 (hwp)한글 (hwp)
  • Microsoft Word (doc)Microsoft Word (doc)
  • Adobe PDF (pdf)Adobe PDF (pdf)
여름인사말 안부인사말 여름인사 안부인사 인사말 인사

예스폼

본 문서의 미리보기 큰 이미지
유료회원이 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나눌수록 관계가 공고해질 수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독거노인 봉사회원님, 안녕하십니까.
여름 감기에 고생을 하고 마는 6월입니다.
하소연할 키다리 아저씨라도 있다면 구구절절 사연을 적어 편지를 쓰고 싶은 지경입니다.
아직은 고삐 풀린 망아지마냥 날씨가 제멋대로 덥지는 않지만 지금의 더위로도 짜증이 일기도 합니다.
그럴 때 쥬디는 자신의 사연과 심정을 여실하게 종이에 옮기고 편지에 적어서 자신을 향해 열렬한 지원을 해주는 키다리 아저씨에게 서슴없이 펜을 들었는데요.

얼굴도 모르고 자신을 위해 지원을 해주는 사람이 있다는 것은 어떤 느낌일까요.
그보다 자신의 마음과 다짐, 상황을 솔직하게 털어놓을 수 있는 상대방이 있다면 더 좋을 것입니다.
누군가와 관계를 맺으며 살아가고 있는 우리이지만 한집에 살면서도 말 한마디 제대로 나누지 못하고 보내는 경우가 많으니 말입니다.
가족이라도 그 속을 속속들이 알 수가 없으니까요.
누군가를 아는 일이 때때로 힘에 부치고 상처를 주고받기도 하지만 그 사람이 없다는 상상은 감히 할 수가 없는 것이사실입니다.
감기에 걸려서 고생이라는 표현을 하지 않더라도 먼저 알아채고 걱정을 해주는 이의 따뜻한 마음이 그립습니다.
혼자 일어나고 혼자 밥을 먹고 분주하게 일상을 살다 밤이 되어서야 집으로 터벅터벅 걸어옵니다.
불 꺼진 방에 들어올 때마다 드는 생각이 있습니다.
(이하 생략)

받은 별점

0/ 5

0개 의 별점 0건의 리워드

별점을 매겨주세요.
스타벅스 기프티콘현금 리워드를 드립니다.

사용후기 등록 : 매월 추천 스타벅스 음료쿠폰

문서리뷰 등록 : 최대 10,000원 지급(이벤트 기간 최대 20,000원)

여름 인사말 [summer greeting, 여름 人事말] 조회수 554

여름인사말이란 여름을 맞이한 시점에서 회사를 대표하여 직원이나 거래처 및 고객에게, 교육기관을 대표하여 학부모 및 학생에게, 각종 모임을 대표하여 회원에게 보내는 편지 형식의 문서를 말한다.

여름인사말은 불볕더위와 열대야와 관련한 계절의 인사말로 시작하여 무더위에 지친 심신의 안녕과 건강관리의 당부, 재충전을 할 수 있는 여름휴가를 다녀오기를 염원한다는 내용으로 작성하면 된다.

또한 열정을 회복하여 업무 및 학업, 활동에 매진할 것을 당부하는 내용 등으로 구성하여도 좋다. 여름인사말은 계절적 특성에 알맞은 내용으로 구성하고 긍정적인 표현을 사용하여 희망적인 메시지로 작성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안부 취지에 알맞게 간결하고 진정성 있게 작성하고 존경의 마음이 담기도록 한다.

서식사전 더보기

연관 추천서식

온라인문의 카톡문의